home 정보센터 콘텐츠 산업동향

콘텐츠 산업동향

제목 컴투버스-영실업, '메타버스 키즈 콘텐츠' 사업 추진
날짜 2022-07-25 조회수 16
관련링크 1 https://newsis.com/view/?id=NISX20220722_0001952499&cID=10406&pID=13100

associate_pic

 

컴투스는 메타버스 전문 기업 컴투버스가 영실업과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 키즈 콘텐츠 사업을 공동 추진하기로 합의했다고 22일 밝혔다.

컴투버스와 영실업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각 사가 보유한 기술 및 사업 전략 공유와 콘텐츠 및 서비스 개발·운영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양사는 다양한 키즈 콘텐츠를 메타버스 특성에 적합한 형태로 적용해 선보일 예정이다. 컴투버스의 메타버스 플랫폼을 통해 한국의 인기 키즈 캐릭터와 완구, 영상 콘텐츠 등을 널리 알려 새로운 K-컬처 트렌드를 형성하겠단 목표다.

영실업은 1980년 설립 후 대한민국 완구 산업을 이끌어온 기업이다. 현재 전 세계 여러 국가에 완구 및 콘텐츠를 수출하며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최근에는 또봇, 시크릿쥬쥬, 콩순이, 슈퍼텐 등 다양한 인기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영상, 디지털 콘텐츠, 문화 콘텐츠, 상품 사업, 공간 비즈니스 등으로 사업을 다각화하고 있다.

한편, 컴투스는 지난 4월 계열사인 위지윅스튜디오, 엔피 등과 손잡고 컴투버스를 설립했다. 컴투버스는 현재 하나금융그룹, 교원그룹, 교보문고, 닥터나우, 한미헬스케어, 마이뮤직테이스트 등 금융·문화·라이프·의료·엔터를 아우르는 유력 기업들과 파트너십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다.

 

출처 : 뉴시스

이전글 한국소방안전원 대전충남, 다양한 소방교육 콘텐츠로 교육 내실화
다음글 세븐일레븐, 유튜브 콘텐츠 ‘세분일낼분 유부초밥편’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