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보센터 콘텐츠 산업동향

콘텐츠 산업동향

제목 오뚜기, 새얼굴 '옐로우즈' 론칭…캐릭터 콘텐츠 선보인다
날짜 2022-08-10 조회수 19
관련링크 1 http://sports.hankooki.com/news/articleView.html?idxno=6804058

사진=오뚜기 제공

 


 오뚜기가 공식 캐릭터 ‘옐로우즈(Yellows)’를 론칭한다고 8일 밝혔다.

옐로우즈는 심벌 마크인 입맛 다시는 어린이와 오뚜기의 고유 색상을 모티브로 탄생했다. 기업 지적 자산을 발전시키고 소비자에게 보다 친숙하게 다가가기 위해 개발됐다.


캐릭터는 오뚜기 로고를 닮은 행복한 미식가 ‘뚜기(ttogi)’, 길잡이 강아지 ‘마요(mayo)’, 대식가 병아리 ‘챠비(chabi)’ 등 세 캐릭터로 구성됐다.

뚜기는 붉은색 헤어스타일과 입맛을 다시는 표정이 특징이다. 뚜기의 반려견 비숑프리제 마요는 뛰어난 후각으로 레시피 작업에 필요한 재료를 찾아준다. 챠비는 몸집은 작지만 대식가인 병아리로 오뚜기 심벌마크 외곽 형태에서 착안했다.


이야기는 뚜기에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탁월한 미각을 갖고 있는 뚜기는 맛있는 음식 레시피를 만들어달라는 한 통의 편지를 받고 반려견 마요, 병아리 챠비와 옐로우즈 결사단을 만들어 새로운 레시피를 찾기 위한 긴 여정에 나선다.

오뚜기 관계자는 “오뚜기를 닮은 숫자인 8월8일 소비자들과 소통을 강화하고 친밀감을 높이기 위해 기업 철학을 반영한 공식 캐릭터를 선보이게 됐다”며 “세 캐릭터가 맛있는 행복을 찾아가는 스토리를 다양한 방식을 통해 친근하고 유쾌하게 풀어낼 계획”이라고 말했다.

출처 : 스포츠한국

이전글 클래스브이알(CLASSVR), 메타버스 콘텐츠 출시
다음글 라이브 커머스부터 웹소설까지…은행, 콘텐츠에 힘 쏟는 이유